• 열린구정
  • 열린구정

열린구정

열린구정

웹진 302 호 | 기사입력 [2020-11-24] | 작성자 : 강서구보

신호하수처리장에 작은도서관 등 조성

  • 운영이 중단된 하수처리장에 주민편의 시설이 조성될 것으로 보인다.

    강서구는 10여년 이상 가동되지 않고 있는 신호동 신호하수종말처리장에 오는 2022년까지 작은도서관, 체육시설, 소공원 등 주민편의 시설을 갖출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주민편의 시설 조성은 강서구가 폐기물 처리시설 등에서 발생하는 냄새로 생활에 불편을 겪고 있는 신호동 주민들의 복지증진과 생활환경 개선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부산시 소유인 신호하수종말처리장은 2697규모로 사무동과 변전실, 여과지전기실 등 시설을 갖추고 있다.

    지난 2008년 이후부터는 운영이 중단된 상태로 현재 본관 1층은 휴게실로 사용하고 2층은 건설안전시험사업소로 사용 중이다.

    지난 10월 초 노기태 구청장과 관계 공무원들이 현장을 방문해 사무동 1246.5공간(전용 133)을 주민이용 자료관과 독서문화교육 공간, 청소년 열람공간 등으로 구성되는 작은 도서관으로 조성하기로 했다.

    또 사용하지 않는 체육시설인 테니장을 정비, 배드민턴장 2면으로 조성해 활용할 예정이며 황폐화된 하수종말처리장 3,600공간을 공원 및 녹지대로 가꿔 화단과 벤치를 설치하게 된다. 이와 함께 노선변경으로 너비 2m, 길이 150m의 갈맷길을 연결, 데크와 안전펜스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강서구는 이달 중 부산시에 공유재산 무상사용 허가를 요청하고 내년 1회 추경 때 조성 사업비 105,400만원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문화체육과 970-4064

    20201124172618.jpg




공공누리 제4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담당자
문화체육과 / 공보계 (051-970-4074)
최근업데이트
2019-03-12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구정관련 건의사항 또는 답변을 원하는 사항은 강서구에바란다 코너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