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예술
  • 문화예술

문화예술

문화예술

웹진 301 호 | 기사입력 [2020-10-23] | 작성자 : 강서구보

낙동강문학상에 이석래.노정숙 시인

  • 14회 낙동강 문학상 수상자로 이석래, 노정숙 시인이 선정됐다.

    강서문화원과 낙동강문학상 운영위원회는 지난 1021일 강서문화원 4층 강당에서 수상자 가족 등 30여명만 조촐하게 참석, 시상식을 가졌다.

    이 시인은 지난 2006문예춘추에 시로 등단했다. 시집으로산송 앞에서’‘을숙도를 스쳐 흐르는 강물’‘사계의 노래5권을 묶어냈다. 지난 2008년 부산시조 신인상, 2011 부산문협 작가상을 수상했다

    수상 대표작인개나리꽃의 시-명지둑길에서는 시집을숙도를 스쳐 흐르는 강물속의 시작품이다. 낙동강변의 어린시절 봄날 서정을 잘 형상화 해 시적 감수성의 폭을 확장하고 있다.

    노 시인은 지난 2011문학도시에 시로 등단, 지금까지낙동강의 숨결’‘수정계단’‘비꽃3권의 시집을 펴냈고 현재 낙동강시낭송회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수상 대표작은낙동강 숨결로 명지동에 삶터를 잡고 낙동강에서 시의 근원을 탐구하고 있다. 그의 시집 낙동강 숨결은 낙동강의 배경과 역사, 그리고 자연생태 등이 시인의 숨결을 통해 애정 어린 시어로 나타난다는 평이다. 시정이 넘치는 낙동강 하구의 시적 정서를 삶의 깊이 있는 사색과 통찰로 형상화한 시적 발상으로 아름답게 갈무리하고 있다. 그러니까 강 자락을 자신의 문학적 연원으로 줄곧 시작품을 통해 낙동강을 노래하고 있다.

    낙동강문학상은 강마을 민중의 애환 서린 삶을 깊이 있게 천착한 작가를 대상으로 그 삶의 족적이 깃든 문학성을 조명한다. 강서문화원과 낙동강문학상 운영위원회가 매년 발굴, 시상하고 있다. 강서문화원 970-6369

    20201023130634.jpg
    20201023130634.JPG




공공누리 제4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담당자
문화체육과 / 공보계 (051-970-4074)
최근업데이트
2018-11-20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구정관련 건의사항 또는 답변을 원하는 사항은 강서구에바란다 코너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